공연배달서비스 간다

<2017 신나는 예술여행 아동시설 순회사업>

대상자 맞춤형 공연관객과 소통하며 성황리 종료!

 

문화가 필요한 곳 어디든 찾아가는 공연 배달 서비스!

공연 관람객 맞춤형 프로그램 제작관객과 소통하며 성황리 종료!

 

 

□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박명진이하 예술위’)에서 시행하는 <2017 신나는 예술여행 아동시설 순회사업>에 선정된 공연배달서비스 간다’(대표 민준호)가 지난 5월 30일부터 11월 8일까지 전국 방방곡곡 1850여명의 아동 대상자들에게 공연을 선보이며 성황리에 순회 사업을 성황리에 마무리 지었다.

 

□ 공연배달서비스 간다는 문화생활을 향유하기 힘든 시설에 맞게 무대는 단순화 시키고 조명은 없애는 등 공연을 맞춤 제작하여 배달한다는 것을 본질로 두었다보다 더 연극적인 재미와 본질적인 메시지를 제대로 전달하는 것을 목표로 하여 오랜 시간 공연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뮤지컬 <거울공주 평강이야기>와 잊혀져가는 단편소설을 쉽고 재미있게 만든 뮤지컬 <쿵짝>을 공연장에 가지 않고도 본질 그대로 즐기고 느낄 수 있도록 공연을 보는 대상자에게 <연이와 야생소년>, <동백꽃>등 맞춤으로 제작하여 <2017 신나는 예술여행 아동시설 순회사업프로그램을 제공했다.

 

□ 이번 순회사업은 뮤지컬이 간다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지난 5/30(거창 남하초등학교를 시작으로 비전지역아동센터(6/13), 맑은누리지역아동센터(6/21), 관봉초등학교(6/22), 반성초등학교(6/23), 여수문수초등학교(6/26), 참사랑지역아동센터(6/27), 이수초등학교(6/28) 등 한차례 순회 이후 대길초등학교(7/24), 의성초등학교(7/25), 중랑재미지역아동센터(8/8), 오음초등학교(11/7)를 거쳐 두촌초등학교(11/8)를 마지막으로 7개월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공연을 생소하게 여겼던 대상자들은 공연배달서비스 간다만의 노하우가 집약된 소통형 맞춤 공연을 마주하고 뜨거운 호응과 적극적 참여를 보여주었다.

 

 

□ 순회를 통해 선보인 <거울공주 평강이야기>와 <쿵짝>을 포함한 공연배달서비스 간다의 공연들은 사람의 위대함과 소중함이해와 사랑을 이해하기 쉽게 그려낸 것이 특징이다그렇기에 공연 진행 전에 충분한 사전미팅을 거친 후작품 본질은 유지하되 각 대상처 및 대상자의 상황과 특성을 고려한 소통형 맞춤 공연으로 변형해 선보이며공연을 접하기 힘들거나생소하게 여기는 이들에게 문화가 좀 더 편하고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주었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 <2017 신나는 예술여행>은 예술위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복권위원회가 후원하는 복권기금 문화 나눔 사업으로 문화 기반이 부족한 곳에 문화예술 공연을 제공하는 우리나라 대표 문화 복지 프로그램이다본 사업은 정부3.0 기반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통해 더 많은 국민이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들을 마련하고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