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든지 지속적 훈련만이

최선이라는것을 다시 한번 느낀다.

오랜만에 촬영해 보는 행사장 사진이 참 어렵다.

이은혜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