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DIMF 무대를 빛낼 새로운 창작뮤지컬을 찾습니다

한국 창작뮤지컬의 산실! DIMF 창작지원사업 공고

대관료 및 최대 1억원의 지원금

 

매년 여름 엄선된 뮤지컬 작품 소개와 다양한 부대행사 등으로 뮤지컬 대중화에 앞장서며 대구를 뮤지컬의 도시로 성장시켜온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장익현 이사장)이 뮤지컬 창작자들의 창작 의욕 고취 및 창작뮤지컬 활성화를 위한 ‘DIMF 창작지원사업공고를 시작했다.

 

한국 뮤지컬 시장의 성장과 함께 눈부신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국내 창작뮤지컬의 저변확대와 활성화를 위해 DIMF국내 최초로 창작뮤지컬 지원·육성 사업인 DIMF 창작지원사업을 시행해 많은 창작·제작자들에게 호평을 받아오고 있다.

 

‘DIMF 창작지원사업은 지난 2007(1DIMF)부터 10주년을 맞은 올해까지 번지점프를 하다’, ‘스페셜 레터’, ‘모비딕’, ‘꽃신’, ‘사랑꽃 46 창작뮤지컬을 탄생시키며 한국 창작뮤지컬의 산실(産實)로서 자리매김 했고 본 사업의 시행은 한국 뮤지컬계 전반에 걸쳐 창작뮤지컬 지원사업을 더욱 본격화 시키는 계기를 가져오기도 했다.

 

또한 ‘DIMF 창작지원사업을 통해 탄생한 작품들은 꾸준히 무대에 올라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DIMF마이 스케어리 걸(2008)’, ‘스페셜 레터(2009)’의 뉴욕 브로드웨이 진출과 사랑꽃(2014)’의 중국둥관뮤지컬페스티벌 초청공연 등 창작뮤지컬의 해외 진출에도 적극 지원하고 있다.

 

‘DIMF 창작지원작공연되지 않은 순수 창작뮤지컬이라면(워크숍, 트라이아웃 형태로 공연된 작품 지원 가능)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독창성, 예술성, 대중성, 완성도 등에 기준한 음악 및 대본 심사를 통해 선정된 작품은 최대 1억원 이내의 제작지원금과 공연장 대관료를 지원받고 티켓판매수입 전액 공연단체에 귀속된다.

11DIMF기간 중 초연 공연을 갖게 될 창작지원작은 실연심사를 통해 DIMF 어워즈에서 창작뮤지컬상을 가리게 되고 수상한 작품은 12(2018) DIMF 공식초청작으로 초청되어 재공연의 기회를 갖는다.

 

DIMF 배성혁 집행위원장창작지원사업은 DIMF가 창작뮤지컬 육성을 위해 가장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주요 사업의 하나 강조하고, “DIMF는 뮤지컬 창작자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또한 뉴욕, 중국 등 DIMF의 해외교류 인프라를 바탕으로 한 해외진출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며 많은 창작자들의 관심과 지원을 당부하였다.

한편 제11DIMF 창작지원사업은 오는 201712()부터 2017120()까지 접수가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DIMF 홈페이지(www.dim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DIMF 053-622-1945)

 

(사진제공:DIMF)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