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극장 산울림에서 펼쳐지는 다 장르 예술축제 판 페스티벌

 

무대 위를 기록하는 6명의 사진작가들 공연사진_On Stage

 

 

판 페스티벌 2016.10.28 - 11.27

문의 : 극단/소극장 산울림 02-334-5915

tcsanwoollim@naver.com

 

공연사진_On Stage 2016.10.25 - 11.27

산울림 아트앤크래프트 콘서트 2016.11.15 PM 20:00

(전시, 라이브음악, 예술가와의 토크가 함께하는 특별한 저녁)

문의 : 산울림 아트앤크래프트 02-335-5919

 

 

국내 유일의 자체 전용극장을 보유한 극단 산울림

그 역사를 함께 한 소극장 산울림

복합문화공간으로 새로운 시작을 알린 산울림 아트 앤 크래프트

한국 연극사에 있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소극장 산울림에서 연극뿐 아니라,

국악, 인디밴드, 현대무용, 독립영화 등 활발히 활동 중인 예술가들과 함께 축제를 만들어 간다.

그 축제의 일환으로 소극장 산울림 2층 산울림 아트 앤 크래프트에서는 6명의 공연전문 사진작가들과 함께 공연사진전_On Stage 전시를 통해 연극, 음악, 무용 공연들의 찰나의 순간들과 감동을 사진으로 느껴보는 전시를 진행한다.

 

산울림이 깔아놓는 에서 신나게 펼쳐지는 예술축제

다양한 예술장르의 아티스트들에게 말 그대로 을 제공한다는 의미의 판 페스티벌

홍대의 인디음악밴드, 언플러그드 그룹, 퓨전국악, 안무가들이 완성도 높은 예술작품들을 선보인다. 이 축제는 지역 주민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축제로, 소극장 산울림이 복합문화공간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하고,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장소와 신진단체들의 협업으로 높은 완성도와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하는 축제가 될 것이다.

 

무대 위 감동의 순간을 사진으로 기록하는 사진작가 6명이 한자리에 모이다

수많은 사진전들 가운데 흔치 않은 공연을 주제로 한 이번 전시는 공연을 직접 보지 않았던 일반인들에게도 간접적으로 공연 현장을 접할 수 있는 경험을 선사한다.

사진작가들만의 독특한 시각으로 바라보는 연극, 무용,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기록한 이번 전시를 통해 공연의 감동을 사진으로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축제 & 전시 개요

일 시

판 페스티벌 20161028() - 1127()

공연사진전_On Stage 20161025() - 1127()

시 간

판 페스티벌 평일 8/ 주말 4

공연사진전_On Stage 평일 PM 12:30~19:30 (월요일 휴관)

- 산울림 아트앤크래프트 콘서트 2016.11.15 PM 20:00

공연장소

판 페스티벌 소극장 산울림

공연사진전_On Stage 산울림 아트 앤 크래프트 (소극장 산울림 2)

관람가격

판 페스티벌 전석 2만원 (화요극장 5천원)

공연사진전_On Stage 무료

문의 및 예매

판 페스티벌 인터파크, 소극장 산울림(02-334-5915)

공연사진전_On Stage 산울림 아트 앤 크래프트(02-335-5919)

 

 

 

공연 & 전시일정 (10월 다섯째 주~11)

 

10/28

10/29

씬 스틸러 인 판소리

씬 스틸러 인 판소리

10/30

10/31

11/1

2

3

4

5

씬 스틸러 인 판소리

 

화요극장

 

박명숙

무용공연

박명숙

무용공연

6

7

8

9

10

11

12

박명숙

무용공연

 

화요극장

 

창작음악그룹 다락

 

13

14

15

16

17

18

19

창작음악그룹 다락

 

화요극장

산울림 아트앤크래프트 콘서트

 

with 얘기소극장

with 얘기소극장

20

21

22

23

24

25

26

with 얘기소극장

 

화요극장

 

with 언플러그드

with 언플러그드

27

공연사진_On Stage ~11.27까지

산울림 아트앤크래프트 콘서트 2016.11.15 PM 20:00

(전시, 라이브음악, 예술가와의 토크가 함께하는 특별한 저녁)

with 언플러그드

 

 

 

(사진제공:울림 아트앤크래프트)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