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공감 유쾌한 코믹 연극<택시드리벌>!

 

 

영화감독 장진의 대표적인 작품으로 1997년 작,연출극인 연극<택시드리벌>은 11년만에 김수로프로젝트 12탄으로 부활해 2015년 9월 1일부터 11월 22일까지 성공적인 공연을 마치고 관객들의 성원에 힘입어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2주간의 짧은 앵콜 공연을 가졌으며 이번에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10월 1일부터 재공연중이다.연극 <택시 드리벌>은 1997년 최민식 주연의 초연이래 2000년 권해효, 2004년 정재영, 강성진 주연으로 완성도와 재미를 검증받은 작품이다.


실제 택시기사였던 아버지를 모델로 장진 감독은 팍팍한 도시에서 살아가는 현대 소시민의 군상을 특유의 맛깔 난 대사로 코믹하고 리얼하게 담아냈다. 강원도 화천에서 서울로 올라와 배운것 없고 가진것 없는 노총각 택시 기사 덕배가 하루 종일 택시안에서 벌어 지는 이야기를 리얼하고 코믹하게 그려낸 연극<택시드리벌>은 주인공 덕배가 자신의 직업인 '택시 드라이버'를 잘못 발음한 데서 붙은 이름이다.
이번 시즌에는 강원도 화천에서 서울로 올라와 가진 것이라고는 택시뿐인 39살 노총각 택시 기사인 ‘덕배’ 역에는 강성진, 김민교, 김동현이 주인공 덕배의 비운의 첫사랑 ‘화이’ 역에는 신예 조혜인과 조가비가 연기한다. 우연히 택시에 타 덕배의 간담을 서늘하게 만들며 웃음을 유발하는 감초 역할인 ‘어깨’ 역은 2000년과 2015년에 이어 김수로가 같은 역으로 돌아오고 덕배 역의 강성진, 김동현이 1인 2역으로 어깨역을 함께 맡는다. 2015년도 버전 <택시 드리벌>에 추가되어 관객들의 큰 호응을 받은 전라도와 경상도남, 갑질녀 등 신 캐릭터와 덕배의 속마음을 대변하는 자아 역에는 한우열, 박준서, 장격수, 최소울, 박진, 정상훈, 최연동, 김로사, 김아영, 안두호 등 지난 시즌 매진 열풍의 주역들과 신선한 뉴 캐스팅으로 올 가을 다시 한번 관객들을 만난다.


리얼 그 자체인 택시 기사의 일상을 그려낸 연극<택시드리벌>은 공연을 관람한 관객이라면 누구나 100% 공감하게 되는데,단체로 압구정에 성형 받으러 가는 아가씨들.조용히 타 택시안에서 토를 하는 여성.어깨들의 거치른 입담.사모님들의 횡포.택시 기사의 시선은 아랑곳하지 않고 열렬 애정행각을 벌이는 남녀 손님 등 쉴새없이 택시로 몰려 드는 배우들의 리얼한 연기에 관객은 마음껏 웃음을 터트리고 스트레스를 날릴 수 있는 공연이다.재미있는 연극이지만 단순히 웃어 넘기기만 하기엔 왠지 씁쓰레한 사회적 풍자도 담고 있다.정치 풍자도 서스름없이 배우들의 입에 오르내리고 관객들은 박수로 화답한다. 정치인들이 일반 대중의 코믹 소재로 풍자되어진지 오래다.한편으론 씁쓸함을 금할 수 없지만 한층 성숙된 정치문화를 갈망하는 대중의 갈망이 공연문화에도 깊이 뿌리를 내렸음을 알 수 있는 대목이다.복잡하고 다양한 일상속의 현대인들이 연극<택시드리벌>을 통해 주변의 우리 이웃에게 갑질을 하지는 않았는지 손님이라는 명분으로 지나치게 행동한것은 없는지 돌이켜 보는것도 이 연극을 통해 한층 성숙해지는 우리가 될것이다. 지난 시절 택시 드라이버들에게 지나친 점은 없었는지 뒤돌아 보게 만든다.아니 더 크게는 내 주변의 이웃을 다시 생각하게 하는 성숙한 코믹연극이다.


주인공 '덕배'의 과거 사랑했던 '화이'와의 아픈 사랑의 상처는 그를 괴롭게 만들지만,유년시절의 사랑의 기억은 또한 그에게 삶의 활력으로 작용한다.여러번을 봐도 폭소케 만드는 배우들의 리얼한 연기는 지루할 틈이 없게 만드는 연극이다. 택시기사 ‘덕배’의 하루 일과를 통해 팍팍한 도시 생활의 고충을 코믹하고 직설적으로 풀어내 관객과 평단의 찬사를 받은 작품인 연극<택시드리벌>은 12월 4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그 인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포스터 이미지=아시아브릿지컨텐츠(주)제공)

 

 

 

 

 

 

 

[오늘의 출연 배우]

 

 

 

[커튼콜 사진]

 

 

 

 

 

 

 

 

강성진 배우

 

 

 

 

 

 

조가비 배우

 

 

 

 

 

 

 

 

 

 

 

 

 

 

 

연극 <택시 드리벌> 작품 개요
● 작 품 명  |  택시 드리벌
● 극    작  |  장진   
● 프로듀서  |  김수로 최진
● 연    출  |  손효원
● 출    연  |  강성진 김민교 김동현 조혜인 조가비 김수로 한우열 박준서 장격수
                최소울 박 진 정상훈 최연동 김로사 서지예 류경환 조 훈 박소은 서혜원1
                임종완 박현우 김성준 김아영 김은주 안두호 정재혁 서혜원2 노수아
● 공연기간  |  2016년 10월 01일(토) ~ 2016년 12월 04일(일)
● 공연장소  |  두산아트센터 연강홀
● 관람시간  |  110분 (인터미션 없음)
● 관람등급  |  만 13세 이상 관람가
● 주최/제작 |  아시아브릿지컨텐츠㈜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