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문화페스티벌' 27일 개최 한류 가수, 배우 한자리에 모여

 

 

 

한국의 가장 고풍스러운 곳 중의 하나인 서울 종로 운현궁에서 한국과 중국의 문화가 어우러진 축제가 펼쳐진다.

 

서울문화홍보원은 오는 27일 매년 정기행사인 서울국제문화축제의 일환으로 '한중 문화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날 공식 행사로는 '2016 한중 문화 스타 어워즈'가 막을 올린다.

 

시상식 부문은 라이징스타상, 아시아스타상, 스타대상, 아시아배우상, 아시아그룹상, 아시아 뮤직프로듀서상, 아시아 작곡가상 총 7개 부문, 한국과 중국 총 40여명의 배우, 가수 및 다양한 아티스트들 총 출동하며, '한중 문화 홍보대사 선발식'에는 한중 홍보대사 진,,미를 가리는 늦여름의 축제로 펼쳐진다.

 

이날 축하무대로는 한국을 대표하는 천연염색 디자이너 이말순 천연염색의상쇼 런웨이, 터벌림 사물놀이 공연, 중국의 전통의상쇼, 강남 이선영 디자이너의 아름다운 한복쇼를 감상할 수 있다.

 

서울문화홍보원 이정환 원장은 "한국에 거주하는 외국인에게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시킴으로 본 행사가 공익적, 대중적인 역할을 다하는 새로운 형태의 다양한 축제를 창출하겠다"고 전했다.

 

이번 시상식 행사는 남서울예술종합대학교 빈대욱 교수가 총감독을 맡았으며 배드보스컴퍼니 조재윤 대표가 총연출을 맡아 더욱 품격있는 한중 문화교류에 이바지할 수 있는 축제가 될 전망이다.

 

한편 이번 행사는 서울문화홍보원 개원 20주년을 맞이해 문화체육관광부, 서울특별시, 종로구청 후원, 서울문화홍보원 주최로 중국세민박문화산업유한공사, 아시아투데이, 배드보스컴퍼니가 공동주최, 주관한다.

 

(보도자료:내일엔터테인먼트/사진:한중문화페스티벌 조직위원회 제공)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