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서울시교육청

취약계층 학생을 위한 문화예술체험 업무협약 체결

 

 

 

- 서울시내 초··고교 취약계층 대상 1만명, 세종문화회관 공연 관람 지원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과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29() 오후 630분 세종문화회관에서 취약계층 학생 및 학부모에게 문화·예술체험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은 두 기관이 상호 협력하여 취약계층 학생·학부모의 문화 결핍을 막고, 심미적 이해를 통해 문화적으로 풍성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목적이 있다. 두 기관은 앞으로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 프로그램 운영비용 지원 사업의 대외적 홍보 협력 사업 추진 시 학교현장 의견 수렴 등을 상호 협력하게 된다.

 

- “용기프로젝트”, “희망교실등 다양한 예술체험사업 상호 협력 예정

협약에 따라 세종문화회관은 올해부터 <모차르트 모짜렐라의 마술피리 이야기>, <창작극 함익> 등 총 20개 작품, 34회의 공연 프로그램을 파격적인 할인가로 제공하고 서울시교육청은 취약계층 학생과 학부모를 초청하며 관람비용을 지원한다. 양 기관은 앞으로도 매년 1만여 명이 관람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교육청은 앞으로 자율학기제를 겨냥한 학생 맞춤형 투어 프로그램 및 방학 문화예술 프로그램 추천, 동아리 예술체험 지원 등 더욱 다양한 사업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세종문화회관 관계자는 학창 시절 예술을 경험하게 하는 것은 그 사람의 향후 인생의 풍요로움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는 일이다. 세종문화회관은 그 동안 시민들의 문화예술 체험 기회를 넓히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지만 이번 서울시교육청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미래의 인재들에게 소중한 경험을 선물할 수 있게 되어 더욱 기쁘다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