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아트홀이 선보이는 가장 새로운 축제

2016 크로스오버 페스티벌

CLASSIX

 

 

 

CLASSIX

: 클래식(CLASSIC)을 기반으로 한 장르와 또 다른 장르가 합쳐진 공연이라는 의미에서 크로스오버(CROSSOVER)를 상징하는 ‘X'(교차,크로스)를 사용하여 장르와 장르의 만남을 표현함

 

축제의 계절 봄, 충무아트홀이 선보이는 가장

로맨틱한 크로스오버 페스티벌 <CLASSIX>

 

-클래식부터 락 음악까지 명 연주자들이 선보이는 무대

-다양한 장르, 신선한 스타일, 새로운 무대!

-색소폰 손성제, 피아니스트 박종훈, 첼리스트 김규식까지

 

 

 

 

오는 420() 부터 24()까지 5일 동안 크로스오버 페스티벌 <CLASSIX>가 충무아트홀에서 개최된다. 그 동안 충무아트홀은 뮤지컬 외에도 클래식, 무용, 오페라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관객들에게 선보이며, 다양한 장르의 공연화에 일조해왔다.

420일부터 시작하는 크로스오버 페스티벌 <CLASSIX>는 클래식과 재즈, 크로스오버 그리고 국악 등 각 분야의 전문 음악인들이 장르와 틀을 넘은 넘은 무대를 선보이는 새로운 시도로 평소 클래식을 어려워하는 일반 대중들에게 한발 더 다가가 연주자와 관객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를 만들고자 한다. 충무아트홀은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클래식을 어려워하는 대중들에게 클래식의 즐거움과 깊이를 함께 느끼며 공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평범한 크로스오버 공연을 거부한 무대!

판소리, 무용, 락 그리고 미술까지

재즈로 시작하여 락으로 완성하는 크로스오버의 향연

 

1day, <CLASSIX>Earth, Life & Us

클래식 기타로 이루어낸 서사’, ‘비로소 성취해낸 완성형의 내밀한 사운드’, ‘2015년 한국 재즈의 가장 주목할 성과 중 하나라는 극찬을 받으며 한국 재즈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기타리스트 박윤우가 크로스오버 페스티벌의 첫 공연을 장식한다. 기타 박윤우, 드럼 이도헌, 콘트라베이스 김성수로 구성된 박윤우 트리오가 시원한 보사노바, 라틴음악과 함께 가요와 팝까지 다양한 음악들을 박윤우 트리오의 독특한 스타일로 재해석하여 보여줄 예정이다.

 

2day, <CLASSIX>Passing Of Illusion

다음날인 21일에는 색소폰 연주자 손성제를 중심으로 한 <The NEQ>의 신개념 크로스오버 공연이 진행된다. 색소폰, 기타, 타악기 그리고 판소리가 결합된 이색적인 공연이 관객들에게 신선한 새로움을 선사할 것이다.

셋째 날인 22일은 미술과 음악이 한대 어우러진 참신하고 새로운 공연이 진행된다. 기존의 딱딱하고 거리감 있는 공연이 아닌 관객들과 대화하면서 소통할 수 있는 무대로 음악과 미술작품의 본질을 조금 더 쉽게 파고드는 공연을 목표로 객석과 소통할 예정이다.

 

3day, <CLASSIX>미술 그리고 음악

셋째 날인 22일은 미술과 음악이 한대 어우러진 참신하고 새로운 공연이 진행된다. 피아니스트 권순훤과 서울대와 영국북부왕립음악원 출신의 첼리스트 강희윤, 줄리아드암악원, 서울대 박사과정 중에 있는 바잉로리니스트 윤지영으로 구성된 권순훤 트리오가 참신하고 새롭고 흥미로운공연을 보여준다. 기존의 딱딱하고 거리감 있는 공연이 아닌 관객들과 대화하면서 소통할 수 있는 무대로 음악과 미술작품의 본질을 조금 더 쉽게 파고드는 공연을 목표로 객석과 소통할 예정이다.

 

4day, <CLASSIX>Vivid Cross-Hands

공연의 넷째날에는 부부 피아니스트 듀오 비비드가 아름다운 호흡으로 만들어가는 피아노 한 대의 앙상블을 선보인다. ‘듀오 비비드는 이탈리아와 한국을 중심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박종훈과 그의 아내이자 피아니스트로 활동 중인 치하루 아이자와로 구성된 피아노 듀오이다. 2004년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데뷔무대를 가진 이후 밀라노, 로마, 구비오 등에서 꾸준한 연주 활동을 이어온 이들은 충무아트홀 중극장에서도 듀오 비비드만의 새롭고 독창적인 작/편곡과 부부 듀오만이 선사할 수 있는 매력적인 교감과 깊이 있는 예술의 감성을 관객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5day, <CLASSIX>Classic to Rock

크로스오버 페스티벌의 마지막인 24일에는 첼리스트 김규식이 이끄는 무누스앙상블이 크로스오버 공연의 대미를 장식한다. 충무아트홀에서 열리는 이번 크로스오버 페스티벌을 위하여 피아노를 제외한 4명의 첼리스트와 현악재즈 그리고 타악기를 혼합한 ‘String & Percussion’을 구성하여 새로운 사운드와 무대형태를 관객에게 보여줄 예정이다. 더불어 클래식, 재즈, 탱고, 영화음악에서 락 음악까지 장르를 넘나드는 무대를 통하여 음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개요

 

공 연 명 : 2016 크로스오버 페스티벌 <CLASSIX>

일 시 : 2016420() - 24() / 5

장 소 :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

프로그램 :

- 420() 20:00 : 기타리스트 박윤우 트리오

- 421() 20:00 : 색소포니스트 손성제 The NEQ

- 422() 20:00 : 피아니스트 권순훤 트리오

- 423() 18:30 : 피아니스트 박종훈 & 아이자와

- 424() 2(14:00, 18:30) : 김규식과 무누스앙상블 & 3 Cello

티켓가격 : 전석 30,000

공연시간 : 70(인터미션 없음)

주 최 :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홀

협 찬 : 벤츠코리아, 교학모터스

 

 

(사진제공:충무아트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