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고래 고래>는 영화와 동시에 작업을 하는 뮤지컬로 영화보다 먼저 화려한 캐스팅으로 압구정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관객과 만나고 있다.국내 최초로 기획 단계부터 영화개봉과 뮤지컬 오픈을 동시에 계획한 작품으로 관객들은 뮤지컬 라이브가 갖는 매력과 영화만의 영상미를 함께 느낄 수 있는데,먼저 오픈한 뮤지컬 버전은 5인조 라이브 락 밴드가 연주하는 버스킹의 서정적인 선율과 콘서트의 신나는 사운드가 어우러져 관객들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고등학교 시절 밴드 동아리였던 영민, 호빈, 민우, 병태 네 명의 친구들이 성인이 되어 각자의 삶을 살다가 오랜 꿈이었던 ‘자라섬 밴드 페스티벌’에 지원하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담은 극으로 네 명의 우정과 사랑을 여행과 음악으로 풀어낸 힐링 뮤지컬이다.
결혼식 직후 신부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목포에서 자라섬까지 버스킹에 합류한 키보디스트 민우 역에 정상윤,한지상 배우가 사랑하는 여자를 잃은 슬픔으로 실어증을 앓고 있는 기타리스트 영민 역에 김신의,허규 배우가 만년 단역 배우지만 친구들 앞에서는 허세를 부리는 드러머 호빈 역에는 김재범,김보강 배우가 호빈의 친동생으로 밴드의 막내 베이시스트 병태 역에는 박한근,김정모,이창민이 그리고 억지로 밴드의 버스킹 여행에 합류하게 된 지역방송국 피디 혜경 역에 문진아,이정화 배우가 캐스팅되었다.

친구들간의 우정과 사랑,이별,재회 등이 노래와 함께 하모니를 이루는 뮤지컬로 전 배우의 고른 가창력이 특징이다.커튼콜은 마치 락콘서트에 온듯한 착각이 들 정도로 배우와 관객이 하나로 된다.자리에 앉아서 감상할 수 없게 만든다.
친구를 선택한 민우의 아내와의 갈등,티격태격 서로 다투는 민우와 호빈,형을 향한 끝없는 동생 병태의 형에 대한 사랑,사랑하는 연인을 잃은 영민의 슬픔이 락 밴드의 강한 비트에 어울려 목포에서 합친 우정이 결국 우여곡절을 견디면서 자라섬에 도착한다.결국 자라섬 밴드 페스티벌은 끝났지만 친구들의 우정은 깊어만 간다.
과거 가수 김수철이 출연했던 영화 '고래사냥'을 연상시키는 이 공연은 '자라섬 밴드 페스티벌'에 도전하는 청춘들의 뮤지컬<고래 고래>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영화로의 연결이 어떻게 전개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11월 15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포스터 이미지=아시아브릿지컨텐츠㈜제공]


 

 

[공연사진:아시아브릿지컨텐츠㈜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오늘의 출연 배우]

 

[티켓]

 

뮤지컬 <고래고래> 작품 개요
● 작 품 명:  고래고래
● 프로듀서:  김수로 최진
● 연    출:  강민재
● 극    작:  정민아
● 작    곡:  김신의
● 안    무:  우현영
● 음악감독:  박지윤   
● 드라마투르기: 박민희
● 출    연 :  정상윤, 한지상, 김신의, 허규, 김재범, 김보강, 박한근, 김정모, 이창민,
               문진아, 이정화, 서혜원, 양서윤, 윤경호, 정승준, 강민석
● 공연기간 :  2015년 09월 11일(금) ~ 2015년 11월 15일(일)
● 공연장소 :  압구정 광림아트센터 BBCH홀
● 공연예매 :  인터파크 1544-1555
● 주최/제작:  아시아브릿지컨텐츠㈜
● 후    원 :  ㈜더컨텐츠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