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시즌2

뮤지컬시장의 토대 강화 위해 크리에이터 양성에 힘써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 대상 프로젝트 8개 선정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시즌2

참신한 소재와 개발 가능성을 갖춘 8개 프로젝트 선정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홀(사장 이종덕)이 주관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지원하며, ()한국뮤지컬협회가 참여하는 ‘2015 우수 크리에이터 발굴 지원사업’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시즌2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에 참여할 8개 프로젝트가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5개 작품 중 3개 작품이 뮤지컬 제작사와 계약을 체결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냈던 지난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의 성과에 힘입어 이번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시즌2도 많은 크리에이터들의 관심 속에 진행되었다.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로 진행되었으며 극작, 연출, 음악, 제작 등 현재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현장 전문가들을 심사위원으로 구성, 크리에이터의 역량과 프로젝트의 개발가능성을 중점으로 면밀히 평가하여 최종 8개 프로젝트를 선정하였다.

 

선정된 8개 프로젝트는 <프레임>(작 최문경 / 작곡 김희은) <푸른연꽃>(작 박예슬 / 작곡 남지영) <대한민국 넘버원 쇼>(·작곡 정상우 /·연출 장병욱) <좀비컴퍼니> (작 박소정 / 작곡 이율구 / 연출 육지) <온 더 플랫폼> (작 성종완 / 작곡 이정현 / 작사 장우성) <엉클탐스케빈> (작 전동민 / 작곡 김여우리) <내 꿈에 경종을 울리다> (작 정준 / 작곡 이숙진) <테슬라 : 천재들의 게임) <작 이상훈 / 작곡 민유경)이다.

 

평범한 화가의 일상을 통해 우리 사회가 요구하는 프레임(스펙)을 얻기 위한 은밀한 거래를 판타지적 요소로 다룬 <프레임>허균의 누이로만 알려져 있던 예인 허난설헌의 삶을 재조명한 <푸른연꽃> 대통령 선거도 리얼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으로 치러진다는 발상에서 시작한 <대한민국 넘버원 쇼> 인간의 지배하에 좀비들에 의해 운영되는 회사를 소재로 한 SF 코미디 <좀비컴퍼니> 지하철 플랫폼에 몸을 던진 남자가 만난 천국도 지옥도 아닌 새로운 세상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온 더 플랫폼> 친한 친구를 사고로 잃고 온갖 환시와 환영에 시달리는 주인공이 극복해 가는 과정을 그린 <엉클탐스케빈> 사극에서 흔히 다루지 않았던 경종과 일반적이지 않은 질병인 기면증을 소재로 한 <내 꿈에 경종을 울리다> 에디슨과 그의 빛에 가려진 경쟁자 테슬라의 전류전쟁을 근거에서 시작된 이야기 <테스라 : 천재들의 게임> 등 이상 8개 프로젝트는 참신한 소재와 다양한 장르로 발전 가능성을 인정받아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참여 대상 프로젝트로 선정되었다. 면접 심사위원단의 대표심사위원인 추민주 극작·연출은 전반적으로 소재를 고르는 안목이 좋아졌다. 그 소재를 통해 주제를 이끌어내는 방법에 있어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발전할 수 있도록 크리에이터들이 더욱 집요해지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시즌2 만의 차별화된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 진행

뮤지컬시장의 토대 강화 위해 크리에이터 양성에 힘써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시즌2는 전담 프로듀서와 현장 전문가들의 멘토링을 통해 창작물을 완성하고, 쇼케이스를 제작할 뿐 아니라 실제 상업화가 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제작 및 투자유치 설명회 개최 등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만의 논스톱 창작지원프로그램에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을 강화하여 국내 뮤지컬 시장의 토대 강화라는 궁극적 목표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간다.

 

선정된 5개 작품 전부가 쇼케이스 공연을 가졌던 지난 시즌과 달리 이번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시즌28개 프로젝트를 선정,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과 개발지원금 500만원을 지원한다. , 크리에이터는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 이수와 함께 10월 초, 스토리피칭을 남겨두고 있다. 스토리피칭을 통해 3개 작품을 최종 선정하고, 선정된 프로젝트는 내년 2, 충무아트홀 중극장 블랙에서 쇼케이스로 공연된다.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시즌2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에는 극작 및 연출 추민주와 작곡가 박천휘, 극작가 이희준과 음악감독 변희석, 연출가 이재준과 작곡가 최종윤이 멘토로 참여, 극작 및 연출, 작곡 및 음악감독으로 2명씩 팀을 이뤄 각각 2개 혹은 3개 프로젝트를 전담하는 담임제로 진행된다. 작품의 특성과 멘토의 강점을 살려 멘토와 프로젝트를 배정한 이번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시즌2의 교육 멘토링을 통해, 선정된 8개 프로젝트가 단기간 동안 얼마나 가시적인 성과를 보일지에 대한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제공:충무아트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