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리,공포 소설의 대부로 불리는 에드가 앨런 포의 대표적 단편소설 '검은 고양이'는 1인칭 독백으로 시작되는 이야기로 사실과 환상이 교차되는 것 같은 인상을 주며 매혹적인 공포를 선사하는 세계문학사에서도 최고의 단편소설로 꼽히는 작품이다.
검은 고양이가 등장하는 기괴한 살인사건을 통해 인간의 광기와 폭력성을 다루고 있다.연극은 그 환각적 사건을 보다 현실적으로 재구성하여 남자 주인공의 적나라한 내면을 드러낸다.

 

남자의 1인칭 독백으로 이뤄진 에드가 앨런 포의 단편소설 '검은 고양이'는 1982년 추송웅의 모노드라마로 각색돼 국내에서 공연된 바 있다. 그 이후 연극계에서 엄청난 에너지를 주로 독회,모노드라마를 통해 소개되어 왔다. 이번 연극<검은 고양이>는 4명의 출연자가 등장하여 보다 다채롭게 꾸며졌다.


높은 기량을 가진 연기자들의 앙상블 연기를 통해 공포,분노,폭력,미스테리 등 원작이 갖고 있는 묘미를 살리면서 동시에 남자의 내면으로 깊이 탐색해 들어가고 있다.

철문이 닫히고 계단으로 내려가는 여자의 하이힐 소리가 무대에 울려 퍼지면 광기로 가득한 살인이 시작된다.
범죄소설을 꿈꾸던 남자는 관제소에서 일하고 남자의 친구를 만나 술을 먹고 자신의 집에 데려 오면서 죽었던 고양이가 되살아나는 환영을 보게 되고 아내와 친구가 키스하는 장면을 보게 된다.친구는 범죄소설 작가로 유명세를 떨치고 자신의 소설 구상을 메모해뒀던 수첩이 없어지고, 환각은 꼬리를 물고 자신을 괴롭히면서 살인 시작된다.
암전과 함께 공포스런 기계음이 귓전을 때리면 살인의 공포와 함게 검은 고양이가 나타난다.

 

 

[줄거리]
죽었던 검은 고양이의 부활, 그후.

무대는 가상의 어느 도시.인근 화산이 폭발을 앞두고 있다.한때 범죄소설 작가를 꿈꿨던 남자는 관제소에서 일한다.
어느 날 그는 누군가 잃어버린 검은 고양이 때문에 오래 전에 헤어졌던 친구와 만난다.친구는 검은 고양이 때문에
자신이 아내를 죽였다고 고백한다.알고 보니 친구는 검은 고양이 눈에 띄면 죽이는 미치광이다.
술에 잔뜩 취한 남자는 친구를 자기 집으로 데려간다.그런데 집에서 친구가 죽인 고양이가 되살아나는 기적이 일어난다.
그리고 남자는 시각장애자인 자기 아내가 친구와 키스하는 장면을 목격한다. 그 이후 어느날 화산이 폭발하자 무서운
일이 일어난다.

 

 

 

[국화소극장]

7호선 장승배기역 1번 출구 직진=>건강온누리약국에서 우회전=>한국씨니어연합건물 지하 1층

 

 

 

 

공연장 입구에 있는 검은 고양이 인형

 

 

[출연배우]

 

 

 

[무대]

 

 

 

 순식간에 배우들이 사라져 사진이 영......엉망이다 .

 

 

 

 

[ 티켓]

공연명:연극<검은 고양이>
         (부제:에드거앨런포 단편소설)
공연장소:국화소극장
공연기간:2015.6.1-6.18
공연시간:월,수,목,금 20시 / 토,일 19시 / 공휴일 19시 / 화요일 공연 없음
출연:유소라,지예,송창경,김성만
티켓가격:25,000 원
관람등급:만 15세이상
제작:극단 듀공아
공연시간:90분
공연문의:010-5705-5707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