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 마르코 광장]

산 마르코 대성당 옆으로 시계탑종탑이 있는데 그 주위로 펼쳐진 넓은 광장이다.
광장에는 야외 카페테리아가 줄지어 있는데 베네치아에서 가장 오래되고 유명한 카페 플로리안도 있다.
유명했던 플레이보이 카사노바도 감옥에서 갇혀있다가 카사노바에 반한 감옥소장의 부인이 몰래
도와 도망쳐 나온 후 마침 가면축제 중이라 가면을쓰고 플로리안에서 유유히 이탈리아식 커피인 에스프레소를 마셨다고 한다.

우측에 산 마르코 대성당이 보인다.

 

[산 마르코 대성당]

비잔틴 건축의 대표적인 양식으로 베네치아 공화국의 수호자 성 마르코의 유해가 안치되어 있는데 베네치아 상인들이 알렉산드리아에서 옮겨왔다.처음 9세기에 세워진 후 큰 화재로 재건되었고 그후에도 여러 번 고쳐 지어졌다고 한다.
베네치아에서뿐만 아니라 이탈리아에서도 가장 화려한 건물로 알려져 있다.
기하학적이며 화려한 무늬의 모자이크,아름 다운 조각,대리석의 기둥이 화려하고 끝이 뽀족한 거대한 돔이 웅장하다.

좌측에 시계탑이 보인다.

 

 

 

종탑

 

종탑

 

 

 

 

유명한 카페 플로리안의 내부 모습

여행기간중에는 주현절 베네치아 가면축제 기간중이라 베네치아 사람들이 가면을 쓰고 잠시 휴식을 취하고 관광객들은 그들을 담느라

인산인해였다.

 

 

 

[두칼레 궁전]

산 마르코 광장에 있는 궁전으로 679년부터 1797년까지 1,100년 동안 베네치아를 다스린 120명에 이르는 베네치아 총독의 공식적인 주거지로

9세기에 처음 건설되었고 계속 확장되어 현재의 외관은 14~15세기에 형성되었다고 한다.-자료:두산백과

 

 

 

 

 

 

 

 

[탄식의 다리]

10인의 평의회에서 형을 받은 죄인들이 이 다리를 건너 지하 감옥에 갇혔는데,이 다리를 지날때 아름다운 베네치아를 더 이상 볼 수 없어

탄식을 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카사노바도 감옥에 갇혔는데,카사노바에 반한 감옥소장 부인의 도움으로 도망쳐 나와 광장에 있는 카페 플로리안에서 에스프레소를 마신 걸로 알려져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