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만에 돌아온 전석 매진의 보증수표!

 

한국 전통뮤지컬 악극 [봄날은 간다]

 

김자옥, 윤문식, 최주봉! 초호화 캐스팅으로 돌아온다!!

 

 

 

[사진출처:쇼플레이]

 

 

 

 

2003년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1,500 28회 전석 매진, 2003년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2,200 30회 앵콜 공연 전석 매진의 전설적인 흥행신화를 기록하며 대한민국을 웃음짓고 눈물 나게 만들었던 악극 [봄날은 간다] 10년만에 최고의 캐스팅과 제작진에 의해 재탄생한다.

 

꽃보다 누나로 제 2의 전성기를 맞은 국민누나 김자옥 30년간 악극 트로이카로 불리며 무대를 지켜온 최주봉, 윤문식과 영화와 드라마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보여주는 최선자, 뮤지컬 배우 이윤표, 김장섭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명품 배우들과 10인조 오케스트라로 한층 업그레이드 된 한국 전통뮤지컬 악극의 부활을 알리며, 다시 한 번 구름관객의 신화를 써 내려갈 예정이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다시금 가족간의 ‘’ 을 떠올리며 서로를 이해하고 사랑하는 자리가 될 악극 [봄날은 간다]는 부모님께는 옛 시절을 공유하고 추억할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이자부모세대와 자식세대를 연결하는 매개체로서 국내 공연 계의 또 하나의 기록으로 남게 될 것이다.

 

한국 전통뮤지컬 악극 [봄날은 간다]는 심혈을 기울인 대사와 탄탄한 극의 구성, 배우들의 절제된 연기력으로 장면마다 확실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아련한 옛추억 속으로 초대할 것이다. 또한 극중에 녹아 든 “만리포 사랑, 꿈이여 다시 한번, 갑돌이와 갑순이, 청실홍실, 여자의 일생, 서울의 찬가등 이름만 들어도 익숙한 옛 가요들을 재조명하여 각각의 곡들이 가진 감성이 극의 탄탄한 구성과 맞아 떨어져 관객들로 하여금 악극의 절정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한국 전통뮤지컬 악극 [봄날은 간다]는 첫날밤 남편에게 버림받고 홀로 남겨져 과부로 살아가는 기구하고 슬픈 운명의 한 여자(명자), 가족을 버리고 꿈을 찾아 떠난 남자(동탁) 그리고 극단 사람들의 기구한 인생을 그린 드라마로, 운명의 장난 같은 극중 인물들의 비극적인 삶을 그린다.

 

 2014 5 1() ~ 25()까지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공연 될 한국 전통뮤지컬악극 [봄날은 간다]는 오는 20()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1544-1555)와 오픈리뷰(1588-5212)를 통해 판매 될 예정이다. 문의 : ㈜쇼플레이(02-556-5910)

Overview

 

공 연 명   한국 전통 뮤지컬 악극 <봄날은 간다>

공연일시   2014 5 1() ~ 5 25()

공연시간   ~ 7pm, 3pm, 6:30pm, &공휴일 2pm, 5:30pm, /화 공연없음,

(5/1() 5:30pm, 5/5() & 5/6() 2pm, 5:30pm, 5/8() 3pm, 7pm, 5/9 공연없음)

공연장소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

티켓가격   VIP100,000 / R80,000 / S 60,000/ A 40,000

관람연령   7세이상 관람가

러닝타임   120

출 연 진   김자옥, 윤문식, 최주봉, 최선자, 김장섭, 이윤표 외 30

예술감독   김영수 | 프로듀서  임동균 | 연출   김덕남

       김태수 | 음악감독  엄기영 | 안무  오재익

       KSPO, TV조선

       쇼플레이

       MBC플러스미디어, MBC스포츠플러스

공연문의   오픈리뷰 15885212

       인터파크 1544-1555, 오픈리뷰 1588-5212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