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오대환, MBC ‘제왕의 딸, 수백향투입

 

 

보기와 다르게 허술한 허당 두목 오대환

서우(설희)의 사주로 서현진(설난) 미행하는 왈패 출연

 

 

 

 

배우 오대환이 MBC 일일 사극 제왕의 딸, 수백향(황진영 극본, 이상엽 연출)에 출연한다.

 

백제 무령왕의 딸 수백향의 일대기를 다룬 제왕의 딸, 수백향은 설난(서현진 분)과 설희(서우 분) 두 여인의 엇갈린 운명과 사랑이야기를 담아 현재 자체시청률 10%를 갈아치우며 로맨스 사극의 대표주자로 시청자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오대환은 제왕의 딸, 수백향에서 서우의 사주로 서현진을 감시하는 두목역으로 출연해 극의 긴장감과 재미를 더했다. 포악해 보이는 외모와 달리 노름빚에 시달리고 부하보다 모자라 보이는 허술한 두목역으로 극의 중간중간 웃음 포인트를 살렸다.

 

오대환은 각종 드라마와 영화에서 빛나는 조연으로 여러 차례 이름을 알려왔다. 드라마 구암허준’, ‘프로포즈 대작전영화 감기’, ‘몽타주’, ‘부러진 화살’, ‘카운트다운과 뮤지컬 밀당의 탄생’, ‘전국노래자랑’, ‘온에어외 다수의 작품에서 오랜 기간 브라운관과 무대를 오가며 연기 경험을 쌓아 내공 있는 배우로 거듭나고 있는 오대환은, ‘제왕의 딸, 수백향에서 인상 깊은 연기로 또 한번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한편 서현진과 명농(조현재 분)이 이름 모를 살수들에게 납치되면서 새로운 위기가 찾아온 MBC ‘제왕의 딸, 수백향은 월~금 오후 8 55분에 방송된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