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고전 다시 읽기 프로젝트 첫 번째!  <로미오와 줄리엣 잇츠 더블>


무대 중앙에 수영장이 들어왔다! 물 속에서 벌이는 배우들의 수중연기!! 

 

 

 

연극<로미오와 줄리엣 it's double>은 1998년에 공연되었던 작품으로 두 명의 로미오와 두 명의 줄리엣을

등장시켜 두개 형태의 사랑을 되짚어 보는 신선한 소재로 이슈화 되었던 작품이다.

 

 

연극에서는 두 쌍의 커플이 등장해 원작과는 크게 다르지 않는 로미오와 줄리엣의 사랑을 두 명의 다른 로미오와 줄리엣으로 대비시켜 보여 준다.
윌리엄 셰익스피어 의 대표적인 작품에서의 전형적인 사랑이 전부라고 생각하며 사랑이 내 인생의 전부라며 믿으며 사랑을 위해 목숨까지 바치는 ‘로미오 블랙’과 ‘줄리엣 화이트’.
그리고 현실적이고 이지적인 인물로써 사랑 이외에도 많은 중요한 것들이 이세상에는 존재하고 있다라고 믿으며, 어떠한 경우에 따라 사랑을 버릴 수 있다라고 생각하지만 결국엔 사랑 앞에 무릎 꿇는 ‘ 로미오 블루’와 ‘줄리엣 레드’이다.
이렇게 한 사람 안에 두 마음을 캐릭터로 창출시키고, 무채색과 유채색의 대조되는 색으로 구분하여 한 무대에서 보여 줌으로서 우리가 살고 있는 현 시점에서의 사랑과 항상 바라만 볼 수밖에 없는 사랑, 목숨까지 바치는 사랑에 대한 갈등과 선택을 제시하고 있다. 

 

 


연극은 로미오와 줄리엣 각각의 두 마음의 갈등에 포커스를 맞춰 재조명하였으며 광대라는 메신저의 역할을 넣어 서사의 구조를 띄기도 하며, 두 집안의 원수, 머큐쇼의 죽음 등과 같은 중요한 장면들을 상징적으로 표현해 주기도 한다.
공연이 시작되면 광대 역할의 배우들이 무대 중앙의 수영장 형태의 수조에서 두 집안의 결투를 보여 주듯 멋진 퍼포먼스와 무용을 선보인다. 이렇게 땅과 물을 넘나드는 배우들의 연기와 로미오와 줄리엣의 사랑을 물과 연관시켜 더욱 더 애절하고 드라마틱하게 표현하고 있다.
로미오와 줄리엣의 두 커플의 감정을 중간 중간 노래와 안무로 표현하는 광대들의 존재가 관객에게 두드러지게 다가간다.


 

목숨을 걸고 사랑을 이루겠다는 강한 의지와 신념이 충실한 인물로 원작 '로미오와 줄리엣'의 모습인 로미오는 연극 뮤지컬 영화를 넘나들며 연기하고 있는 이신성이 연기하고 줄리엣은 이여울과 송민지가 연기한다.
끊임없이 고민하고 갈등하는 현실적이고 세속적인 인간의 내면을 표현하는 로미오는 여러 편의 연극에서 강한 남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김영빈이, 줄리엣은 연극과 뮤지컬을 넘나들며 깊이 있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유하나가 연기한다.

 

 

공연공작소 무연방의 연극<로미오와 줄리엣 it's double>은 10월 13일까지 대학로 예술마당
4관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는 공연공작소 무연방 070-8954-8034

 

 

 [시놉시스]
두 원수 집안인 캐퓰릿과 몬테규의 충돌로 극이 시작된다. 시인은 이 두 집안에서
맞이하게 될 비극에 대해 암시한다. 캐퓰릿가의 파티장에 나타난 로미오의 두 마음.
로잘린에 대한 사랑만을 생각하는 로미오와 또 다른 사랑에 대한 기대감으로 찬 로미오.
줄리엣 또한 사랑하는 사람과의 결혼을 꿈꾸는 줄리엣과 현실적인 조건에 맞는 결혼을
생각하는 줄리엣이 있다. 이들은 우연히 줄리엣의 파티장에서 서로 만나 사랑에 빠지게 된다.
첫 눈에 반해 이미 사랑에 빠진 이들은 서로가 원수 집안의 자식이라는 것을 알게 된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서로의 사랑을 포기하지 않으려는 로미오와 줄리엣, 그리고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임을 직시하고 사랑하지만 현실을 택하려는 로미오와 줄리엣은
끊임없이 갈등을 겪는다. 결국 이들은 집안의 눈을 피해 결혼을 약속하게 된다.
하지만 줄리엣의 사촌 티볼트가 로미오의 친구 머큐쇼를 죽이게 되고, 이에 분노한
로미오의 한 마음은 티볼트를 살해하게 된다. 줄리엣은 자신의 사촌오빠를 죽인 사람에
대한 분노와 사랑과 결혼의 맹세를 저버릴 수 없는 마음이 큰 갈등을 겪고,
로미오는 살인을 저질러 죄책감에 빠져든 마음과 줄리엣과의 이별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마음이 갈등을 한다. 결국 로미오는 줄리엣과 하룻밤을 보내고 도시에서 추방을 당하게 되고,
줄리엣은 로미오와 도망갈 계획을 세운다. 줄리엣은 자신의 계획인 거짓죽음을 로미오에게
전달하려 하지만, 로미오는 줄리엣이 보낸 편지를 받지 못 한 채 줄리엣을 따라 죽고 만다.
깨어나 로미오의 죽음을 본 줄리엣은 로미오를 따라 생을 마감한다.

 

[무대]

 

[오늘의 배우]

 

 

[공연 사진:공연공작소 무연방 소유]-불펌 금지

 

 

 

 

 

[티켓]

• 제    목 :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 it’s double>

 

• 날    짜 : 2013년 9월 26일 (목) ~ 10월 13일 (일)
• 시    간 :  화요일~ 금요일 PM 8시 (월요일은 공연 없음) / 토, 일요일, 공휴일 PM 3시, 6시
*월요일 공연 없음
• 장    소 : 대학로 예술마당 4관
• 티    켓 : 일반 20,000원 / 대학생 10,000원 / 중, 고등 8,000원 / 단체할인 문의
• 원    작 : 윌리엄 셰익스피어
• 예술감독 : 박중현 / 연  출 : 안광옥 / 각   색: 박중현 / 무대감독: 문성윤 / 무  대: 박중현
안    무 : 홍혜원 / 작  곡 : 추애림 / 조   명: 최관열 / 기   획: 이선해 류은영

• 제 작 사 : 공연공작소 무연방

• 후    원 : 한국연극학과 교수협의회, 명지전문대학
• 출    연 : 이여울, 유하나, 김영빈, 이신성, 송민지, 김대식, 이종석, 이아람, 한주희,  

              주진원, 신원경, 최성민, 정진찬, 김영환, 박광우, 배사랑, 김판주

• 문    의 : TEL. 070-8954-8034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