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토요일 9시40분 조조할인 시간에 극장에 갔다.

레이싱모델 출신 배우 구지성의 [꼭두각시]를 예매하려다 롯데시네마에 배급되지 않았나?

찾을 수 없어 이 영화를 선택했다.

하지만 탁월한 선택이었다.

조조할인 시간인데도 극장의 70% 정도가 관객으로 찬 것 같다.

 

백악관이 테러리스트에 의해 접수되고 대통령이 곤경에 처했다.

경호원으로 지원했다 떨어진 존 케일은 실망한 딸에게 백악관을 구경시키고

예기치 않게 사건 현장에 휩싸인다.

테러리스트를 피해 대통령과 케일이 필사적으로 다니는 장면은 심장의 두근거림을

간간이 터지는 유머러스한 멘트는 폭소를...

그리고 아버지와 인질로 잡히게 된 딸의 장면은 눈물이 나올 정도로 감동을 자아낸다.

그래서 이 영화가 잘 만들어진 블록버스터 액션 감동 영화다.

애국심에 의한 미국인의 감동이 아니라 딸과 아버지의 휴먼 감동이다.

잘 만들어진 영화 한편이 여름을 시원하게 만든다.

극장에서 오는 길에 짜장면을 먹었다

맛있게............................

 

 

인터넷의 포스터가 너무 적어 캐논카메라로 담아 왔다.

 

 

[영화 줄거리]

더 이상 안전한 곳은 없다!

대통령(제이미 폭스)경호원에 지원했지만 탈락한 '존 케일(채닝 테이텀)’은 실망한 딸을 위해
함께 백악관 투어에 나선다. 하지만 바로 그 날, 예기치 못한 갑작스런 공격이 시작되고 한 순간에
대혼란에 휩싸인다. 계속되는 무차별적인 공격에 미국을 넘어 전 인류가 위험에 빠지고,
케일은 딸과 대통령을 동시에 구해야 하는 최악의 상황에 처하는데…

그날을 목격하라!

 

 

 

[출연 배우]-출처:네이버 영화

 

 

[스틸컷]-출처:네이버 영화

 

 

 

 

 

[티켓]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