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는 내가 접수한다 !! 가수 공나리 ' 믿거나 말거나' 발매 !!

 
 

트로트계의 잔다르크, 가수 공나리의 ' 믿거나 말거나' 가 오늘 정오을 통해 발매된다. 
 

가수 공나리는 시원한 가창력과 이목구비로 데뷔 전 부터 큰 화제를 모은 신인으로, 트로트뿐만이 아니라,  높은 시청률로 큰 사랑을 받았던 MBC주말드라마 '불어라미풍아 ' 의 오에스티로 그 감성을 선보인 바 있다.
 

가수 공나리의 데뷔곡 ' 믿거나 말거나' 는 파워풀한 공나리의 음색에 맞춤옷 같은 곡이다, 신나는 드럼 비트 , 락킹한 기타연주, 힘찬 브라스가 돋보이는 곡으로 기타의 서창원, 코러스의 김현아, 베이스의 이태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들이 의기투합한 곡이다. 
 

' 믿거나 말거나' 로 반복되는 멜로디와 가사는 한번들으면 누구나 따라부를 수 있을정도로 대중적이다. 특히나 베토벤의 ' 운명' 을 샘플링하여, 고급스러운 스트링라인은 클래식과 트롯의 절묘한 조화를 선사한다. 
 

이 곡은 박현빈의 ' 샤방샤방', 윙크의 ' 봉잡았네' 를 탄생시킨 작곡가 김지환과 제국의 아이들, 신화의 프로듀서로 활약중인 작곡가 박상준이 의기투합한 곡으로, 편곡에는 홍진영 ' 내나이가 어때서', 조항조의 ' 사랑꽃' 을 탄생시킨 김경범 (알고보니혼수상태), 가수 박주희, 한혜진과 작업하며 주가를 올리고있는 이진실이 힘을 보탰다. 운명처럼 나타난 그녀, 가수 공나리의 ' 믿거나 말거나' 를 기대해본다.   

 

(보도자료 제공: 내일엔터테인먼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무림태풍